기사 (전체 36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람사는이야기] 새로운 가족의 탄생, 그들이 가족을 선택한 이유③
놀이터에 사람이 가득 했어요.함박 소소하게 결혼식을 하려고 했는데 일이 점점 커졌어요. 하다 보니 누구는 초대하고 누구는 초대하지 않고 할 수가 없어서, 결국 가족을 제외한 모두에게 다 알리게 됐어요. 슬리퍼 보통 결혼식하면 기존에 있던 두 가정의 연
박새로미 기자   2014-07-31
[사람사는이야기] 새로운 가족의 탄생, 그들이 가족을 선택한 이유②
함께 결혼식을 생각하신 건가요.슬리퍼 얼렁뚱땅, 그렇게 된 건데…. 결혼식이 갑자기 잡혔어요. 제 기억으로는 5월 26일인가 27일인가에 결혼식 날짜가 잡혔어요. 그때쯤 제가 집에서 여러 가지 이유로 이 결혼에 대해 굉장히 완고한 반대의사
박새로미 기자   2014-07-31
[사람사는이야기] 새로운 가족의 탄생, 그들이 가족을 선택한 이유①
21세기 청년들을 삼포세대라고 부른다. 연애, 결혼, 출산 이 세 가지를 포기한 세대를 아우르는 말이다. 이에 대한 의견은 분분하다. 청년들은 연애도 결혼도 출산도 녹록치 않은 사회적 구조를 탓한다. 세 가지를 성취하기 위한 기준은 높아진 반면 그 비
박새로미 기자   2014-07-31
[사람사는이야기] 오케바리는 누가 만든 말인가?
오케바리는 1992년 에스비에스(SBS)에 근무하던 신중섭 씨가 만들었습니다. 신중섭 씨는 제 대학 동창이고, 나와 만날 때마다 "뭐 저런 이상한 말을 만들어 쓰나?" 했기에 제가 분명히 증언할 수 있습니다.아래는 신중섭 본인이 그 말을 만들게된 동기
한효석 조합원   2014-07-24
[사람사는이야기] 여자는 영원히 갑인가?
조선 왕조 500년이 유교를 국시로 하여 남성중심사회로 흘렀다고?어느 시대 어느 나라든 여자 이기는 남자가 있으면 나와 보라고 해...내가 보기엔 조선 왕조의 실질적 지배자도 여자였어..예수든 소크라테스든여자에 못 견뎌서 철학하게 되었다고 봐.. 난.
한효석 조합원   2014-07-23
[사람사는이야기] 부천남초등학교에서 부천제일교회로 올라가는 계단에 물이 새고 있습니다
부천남초등학교에서 부천제일교회로 올라가는 계단이 있습니다. 여기 물이 새는 데요. 상수도관 고장이라고 합니다. 동풍건설(주)이 현재 3일 전부터 물길을 잡기 위해 공사하고 있는데 아직까지 잡히지 않고 있다고 합니다. 오늘은 비가 와서 공사가 지연되고
박새로미 기자   2014-07-23
[사람사는이야기] 전주 덕진공원에 핀 연꽃
연꽃은 흙탕물을 뚫고 나오는데 띠끌하나 묻지 않고 정갈하죠. 그래서 꽃말아 순결, 청순한 마음인가 봅니다. 6월에서 7월 사이에 연꽃은 핍니다. 여긴 전주 덕진공원이에요. 이곳은 꽃이 크고 아름답습니다. 그래서 출사자들이 선호하는 장소이기도 하고요.
박새로미 기자   2014-07-22
[사람사는이야기] 꿈을 간직하고 사는 사람들
늦은 시간인데 어디선가 트럼펫 소리가 들린다.어디서 나는 소릴까 나는 집으로 가려던 길을 잠깐 멈추고 순간적으로 카메라를 챙긴다. 저 안에서 나는 소리다 저 좁은 매표소 안에서 이 늦은 시간에 트럼펫을 불고 있는 사람이 누굴까.그(김주원, 68세,약대
이경애 조합원   2014-07-20
[사람사는이야기] 생활임금이 최저임금의 대안이 될 수 있을까?
2015년도 최저임금이 5,580원으로 책정되면서 노사 간에 불만 섞인 목소리가 터져 나왔다. 고용주는 1%의 물가상승률과 경제난을 제시하며, 최저임금기준을 부담스러워했다. 반면, 노동자 측은 최저임금은 5인 이상 사업장에서 일하는 상용직 평균임금의
박새로미 기자   2014-07-11
[사람사는이야기] 가족의 탄생 <어느 특별한 결혼식>
오늘 송내2동은 경사가 났습니다. 아름다운 두 청년이 결혼식을 했거든요. 마을 근처 놀이터에서 말입니다. 기성세대 입장에서는 '어린이들이 하는 소꿉놀이도 아니고 놀이터에서 하다니 가당키나 할까'라고 생각하는 분들도 계실 거예요.언제부턴가 결혼문화가 결
박새로미 기자   2014-07-06
[사람사는이야기] [로치데일 영화상영회]우리가 정말 원하는 건 무엇인가
영화 로치데일은 영국 랭커셔주의 작은 마을 로치데일에서 노동자 28명이 만든 세계 최초의 소비자협동조합을 담은 작품입니다.세계협동조합의 주간을 맞이해 부천시민아이쿱생협, 부천아이쿱생협, 부천협동조합협의회(준)가 준비했습니다. 한국에서 로치데일을 상영하
박새로미 기자   2014-07-04
[사람사는이야기] 매일 매일 다니는 익숙한 곳, 그래서 놓쳐버린 것들
'집에 오는 길은 때론 너무 길어...'로 시작하는 노래, 달팽이. 하지만 회사에 가는 길이 길게만 느껴진다. 그렇게 하루가, 모두에게 공평하게 시작된다.
박새로미 기자   2014-07-03
[사람사는이야기] 삼산시장 나들이
이성재 조합원이 콩나물시루 장터에서 산 레몬청에 푹 빠졌습니다. 이번엔 직접 담가 먹겠다 하십니다. 그래서 삼산시장을 찾았습니다. 평일 오후인데도 삼산시장을 찾는 사람들이 무척 많습니다. 고래고래 소리치며 손님을 유인하는 사람, 비지 땀을 흘려가며 상
박새로미 기자   2014-07-02
[사람사는이야기] 누룽지는 2007년 6월 30일 저희집에 온 아이입니다
누룽지는 2007년 6월 30일 저희집에 온 아이입니다.길거리에서 구조되어 입양된 아이라 정확한 나이도, 생일도 몰라 우리집에 온 6월 30일이 누룽지 생일이예요, 꼭 오늘이네요.동물병원 의사 선생님이 누룽지를 보시더니 전혀 돌봄을 받지 못해 에방접종
유소영   2014-06-30
[사람사는이야기] D.M.Z자전거 평화기행을 다녀와서
오늘 D.M.Z자전거 기행에 참가해 자전거를 타고 왔습니다. 임진각 민간인통제구역 내 17.5km를 돌았는데요. 무더운 날씨였습니다. 부천시의회에서 10시 30분에 모여 파주로 떠났습니다. 예상시간보다 일찍 도착해 식사를 먼저 했는데요. 장단콩(?)두
박새로미 기자   2014-06-29
[사람사는이야기] 자세히, 그리고 오래 보아야 사랑스러운 사람들. 이웃
가톡?카톡? 가톡거리! 가톡거리를 아나요? 처음 이 이야기를 들었을 때 ‘SNS거리 소통거리를 만든다는 건가? 차라리 와이파이거리라고 하지’라는 의문이 들었습니다.가톡거리는 역곡동에 있는 카톨릭대학 주변거리의 줄임말입니다. 가톡의 가는 노래 가(歌)를
박새로미 기자   2014-06-28
[사람사는이야기] "6월달까지 스케일링 꼭 받으세요"
오늘 스케일링을 받고 왔습니다. 동생이 치과에서 일을 하는데, 이번 달 안으로 스케일링을 받으면 2013년도 보험혜택을 적용받을 수 있다고 말했어요.스케일링 보험 적용은 1년 1회예요. 매년 7월 1일부터 다음 해 6월 30일까지 입니다. 스케일링은
홍지은 조합원   2014-06-25
[사람사는이야기] 당당한 여성, 마을공동체만들기 아카데미 참가기
제윤경의 ‘이념적 소비, 희망의 살림’ 강의를 듣고.소비에 관해서 처음으로 듣는 강의였다. 강의를 듣고 난 나의 느낌은 머리아픔.. 이라고 해야 하나!!소비를 이야기하며 ‘기회비용’이라는 말을 많이 들었다. 우리는 주거의 불안을 이기기 위해 빚을 내서
안경선   2014-06-23
[사람사는이야기] 지금, 이대로가 좋아요
담쟁이넝쿨 사이로 간판이 삐죽이 고개를 내밀었다. ‘백제이발관’ 이발소 안은 시간을 고스란히 붙든 듯, 곳곳에 흔적이 남아있다. 남자손님이 머리털을 깎고 있었다. 서걱서걱 가위질 소리가 정겹다. 백제이발관 윤여철 관장은 29년 동안 소사본3동에서 이발
박새로미 기자   2014-06-23
[사람사는이야기] 콩나물신문 편집국장에 권미선 조합원 임명
6월 20일부터 권미선 조합원이 콩나물신문 편집국장으로 임명되었습니다. 다음호부터는 좀더 안정적인 신문이 발행된다는 것을 알려드립니다. 그동안 콩나물신문은 신문 편집을 A B C 3팀으로 나누어 A팀 팀장으로 오산 조합원이, B팀 팀장으로 권미선 조합
한효석 조합원   2014-06-22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4516 경기도 부천시 수도로 69(삼정동, 담쟁이문화원 3층)  |  각종문의 : 032)672-7472  |  팩스 : 032)673-7474
등록번호 : 경기, 아50581  |   등록일 : 2013. 1. 18.  |  발행연월일 : 2014. 2.19. | 사업자등록번호 : 130-86-90224
발행인 겸 편집인 : 박상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성
Copyright © 2020 콩나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