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5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문화/예술] 참새의 비행
아마도 첫 비행이지 싶다. 두려움이었을까, 설렘이었을까, 사람이든 동물이든 첫 시도는 몸의 세포를 흔들어 기대와 희망, 긴장을 세운다. 몸집이 작은 동물일수록 생존을 향한 두려움이 더 클지도 모르겠다. 푸르르! 갑자기 날아든 참새 한 마리가 어깨에 내
전해미 (부천문인협회 총무)   2019-05-20
[문화/예술] <古軒의 먹글> 여유에도 주체사상이?
경제적 여유, 누구나 바라는 것입니다. 그런가 하면, 일에 찌든 삶은 그 삶의 주인으로 하여금 시간적 여유를 꿈꾸게 할 지 모릅니다. '여유'야말로 빠듯하고 쫓기는 듯한 일상이 불러다 준 중요한 보편가치임에 틀림이 없습니다.지난 1월부터
유진생 조합원   2019-05-17
[문화/예술] 달의 여인숙, 바람의 본가 : 설악산 봉정암
“길 따라 굽어 흐르는 물, 백 개의 연못에 백 번 얼굴을 비추고, 백 번 마음을 고쳐야 열리는 山門”... 이성선 시인의 시 의 첫 대목이다. 용대리 백담분소로부터 백담사, 영시암, 수렴동대피소를 거쳐 봉정암에 이르는 길은 온통 물과 바위의 나라다.
이종헌 조합원   2019-05-17
[문화/예술] 고기 마니아도 채식할 수 있다
돈가스 마니아였던 사람이 채식을 시도했다. 의 황윤 감독은 무엇 때문에 고기를 먹지 않기로 마음먹었을까? 구제역이 전국을 휩쓸던 때 문득 고기가 아닌 돼지를 직접 본 적이 없다는 생각에 돼지를 찾아 나섰고, 빛도 들어오지 않는 비좁은 공간에 가득 들어
고동주   2019-05-09
[문화/예술] [고헌의 먹글] 소 농
"사람들은 자신들이 키우지 않은 작물을 먹었고, 빵과는 아무런 관계도 맺지 않았다."죤 스타인 벡의 「분노의 포도」라는 소설에 나오는 한 구절입니다. 이 이야기는 1939년에 세상에 나왔고 너무 선동적이라는 이유로 판금까지 당했었습니다.당시 미국의 농
유진생 조합원   2019-05-06
[문화/예술] 좋은 시(詩)의 조건
이백은 두보(杜甫)와 쌍벽을 이루는 당나라 때의 시인으로 그 시재(詩才)가 가히 신선의 경지에 이르렀다고 하여 시선(詩仙)으로 불린다. 그런 이백이 당나라 현종 14년(서기 755), 안휘성 경현(涇縣)에 있는 도화담(桃花潭)을 방문했다. 그를 초대한
이종헌 조합원   2019-05-03
[문화/예술] 계 하나 하실래요?
도서명: 유럽 맛 여행 작가:Ryoko Nagara 옮긴이:오경화 출판사: 미우 재작년 말에 10여명이 모여 호기롭게 세웠던 계획이 있었다. 그냥 말을 던져 놓고 잊은 것은 아닌지 싶어 작년 초에 다시 의향을 물어
남태일 조합원 (언덕위광장 작은도서관 관장)   2019-04-22
[문화/예술] 설악산 시인과 백담사
이성선 시인의 시집을 읽다가 문득 백담사에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의 시는 평이한 시어로 동양적 달관의 세계를 깊이 있게 표현해 냈다는 평을 듣는다. 외로움, 사랑, 순수, 구도(求道), 자연 등은 그의 시를 특정 짓는 키워드다. 1941년,
이종헌 조합원   2019-04-19
[문화/예술] 봄날, 수종사에 오르다
봄은 왔어도 옛날의 그 봄은 아니다. 연일 기승을 부리는 미세 먼지 때문에 하늘은 온통 잿빛으로 물들었고 도시는 활기를 잃었다. “이러다 정말 무슨 일 나는 거 아냐?” 나이 지긋한 중년 여인들의 불안감 섞인 수군거림을 뒤로한 채 수종사행 열차에 몸을
이종헌 조합원   2019-04-01
[문화/예술] 출판강국 유럽에서도 주목받는‘한국 만화(Manhwa)'
출판강국 유럽에서도 주목받는‘한국 만화(Manhwa)'- 한국만화영상진흥원, 3.20~24일 라이프치히 국제도서박람회에 만화홍보관 운영- 5명의 만화가가 대표로 참석, 유럽에서 한국만화의 우수성 홍보 독일의 최대 B2C 출판 박람회인 라이프치히
콩나물신문 조합원   2019-03-29
[문화/예술] [고헌의 먹글 ] - 검 약
각자 지지하는 미덕들은 그 우선순위가 다를 것입니다. 달라야 하기도 하구요. 무엇보다도 지향하는 가치나 상황이 다르기 때문이겠지요.요즘 특히 우리가 기후변화와 미세먼지를 집단경험하면서, 과연 살만한 지구를 미래세대에게 물려줄 수 있을까 의문을 갖게 됩
고헌 유진생 조합원   2019-03-28
[문화/예술] 고헌의 먹글] 무미(無味)-맛없음
맛은 여러 가지입니다. 그 가운데 '이쁜 맛'이 있습니다. 보기 좋아야 먹기도 좋으니까 먹을 것을 이쁘게 보이려 한 데서 나오는 눈맛입니다. 특히 공산품들은 이런저런 첨가물들을 더하여 눈에 보이는 맛을 좋게 합니다. 문제는 온갖 자극적인
고헌 유진생 조합원   2019-03-21
[문화/예술] <고헌의 먹글> 농담
농담이라는 두 글자입니다. "짙을 농"과 "옅을 담"자인데요. 진하고 흐림이라고 할 수도 있고요. 대개 글자란 게 여러 가지 뜻을 가지고 있기는 한자도 마찬가지죠. '담'자는 담백이란 말로 이어집니다.구정 때 우리가 흔히 만나곤 했던 나
고헌 유진생 조합원   2019-03-11
[문화/예술] [목포견문록2] 이난영과 삼학도
삼학도는 유달산과 함께 목포를 상징하는 섬이다. 삼학도라는 이름은 한 젊은이와 세 처녀의 비극적 사랑에서 유래했다. 전설은 이렇다. 옛날 유달산에서 한 젊은이가 무술을 연마하고 있었는데, 그 늠름한 기개에 반한 마을의 세 처녀가 수시로 드나들어 수련을
이종헌 조합원   2019-03-05
[문화/예술] 나비 되어 자유롭게 날으소서...
1월 28일 밤 뉴스를 들었다. 김복동 할머님께서 돌아가셨다고...할머님을 추모하기 위해 할머님에 대한 글과 동영상을 찾아보며 슬픔의 밤을 보냈다.“나도 일본군 ‘위안부’피해자이지만, 그래서 지금도 매주 수요일이면
백남정   2019-02-18
[문화/예술] [시] 겨울아버지
정찬경 조합원   2019-01-22
[문화/예술] 소소한 일상 속 시민작가 12인의 특별한 이야기
‘일인일저 책쓰기’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작가 12인의 에세이집 『옥길동 11시』가 출간되었다. 부천시 상동 도서관의 후원으로 진행된 프로그램으로 누구나 있을 법한 소소한 이야기이지만 마음 속 이야기를 솔직담백하게
이새미   2018-12-24
[문화/예술] 가지냉국
박수현 (시인)   2018-10-02
[문화/예술] 청와대로 간 아트림 작가의 작품
문재인 대통령은 9월 12일 발달장애인 작가로 구성된 아트림 작품의 맏언니 박혜신 작가를 격려하는 한편 신중동역에서 전시되었던 작품의 일부를 청와대 영빈관에 전시하였다.
김경희 조합원   2018-09-14
[문화/예술] “초년의 맛 - 추억을 호출하는 인생의 맛”
도서명: 초년의 맛 만화가: 앵무 출판사: 청비 ‘초심을 잃지 않겠습니다.’ 6.13 지방 선거가 끝난 후 심심치 않게 듣는 말입니다. 당선된 분들이 당선사례로 내건 현수막이나 SNS 상에서 시정을 책임 있게 꾸려
남태일 (언덕위광장 작은도서관 관장)   2018-07-1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4516 경기도 부천시 수도로 69(삼정동, 담쟁이문화원 3층)  |  각종문의 : 032)672-7472  |  팩스 : 032)673-7474
등록번호 : 경기, 아50581  |   등록일 : 2013. 1. 18.  |  발행연월일 : 2014. 2.19. | 사업자등록번호 : 130-86-90224
발행인 겸 편집인 : 박상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성
Copyright © 2019 콩나물신문. All rights reserved.